reporterpark.com :: 브리지스톤이 예상 기업실적 상향 조정한 이유?



브리지스톤 우시코보 히사오 본부장의 모습, ⓒ박찬규, reporterpark.com

[Seoul, Korea -- reporterpark.com] 박찬규, 2009.08.27.Thu.

브리지스톤타이어가 2009년 예상 기업실적을 상향 조정했다.

세계 1위 타이어 기업 브리지스톤은 경기침체를 맞아 품질과 안전에 집중한 기업의 노력, 점차 회생의 기미를 보이고 있는 글로벌 경제상황의 재평가를 근거로 지난 2/4분기(09년6월)에 발표했던 2009년 기업실적 예상치(동년 1월1일부터 12월31일까지의 매출실적)를 상향 조정 발표했다.

구체적으로, 브리지스톤은 2009년 매출액 2조6100억엔, 영업이익 6천100억엔, 경상이익 3천200억엔, 순이익 60억엔의 예상치를 발표했다. 브리지스톤은 지난 2/4분기에 2009년 예상실적으로 매출액 2조6200억엔, 순이익560억엔, 경상이익 240억엔, 순이익 0엔을 발표한바 있다.

브리지스톤은 2008년에 시작된 전세계 금융위기와 곧이어 들이닥친 실물경기위축으로 인해 2009년 기업실적이 악화될 것을 대비해 지속적으로 생산제품의 품질향상과 안전제고에 집중하면서, 경비절감 노력을 꾸준히 실행해온 것. 이러한 노력 덕분에 이번에 2009년 예상실적을 소폭 상향 조정할 수 있게 됐다.

브리지스톤 코리아의 경영기획과 송진우 차장은 “경기가 어려울수록 품질과 안전에 집중한다는 브리지스톤의 경영방침이 서서히 효과를 나타내고 있는 증거”라며 “경기회복에 대한 시장의 기대가 서서히 살아나는 한국시장에서도 적극적인 마케팅 영업 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http://reporterpark.com
박찬규 기자 (朴燦奎, Justin Park)
 
Posted by Justin Park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