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porterpark.com :: [포토] 기아 올-뉴 카니발 9인승, 11인승



 

 

[Seoul, Korea -- reporterpark.com] Justin Park, 2015.12.20.Sun.

 

기아자동차가 내놓은 올 뉴 카니발은 2014년 처음 모습을 드러냈죠.

 

당시 타본 소감을 적어보자면, 일단 엔진룸 소음 차단도 잘 됐던데 흡차음재를 많이 쓴 것 같습니다. 

 

차체 강성도 훨씬 좋아져서 단단함이 느껴지고. 코너링은 예전보다 휘청임이 덜합니다. 높이가 낮아진 점도 한 몫 했겠죠?

 

운전석에서 센터페시아 버튼들을 다루기엔 약간 먼 감이 있는데 그리 나쁘진 않습니다.

 

센터콘솔은 이런저런 것들을 넣어둘 수 있게 수납공간 철저히 마련해놔서 RV차종의 기본기를 지켰고요, 

 

컵홀더는 1열과 2열은 자리마다 두 개씩 마련해뒀고 3열과 4열은 하나씩 마련됐습니다.

 

 

요즘 이슈가 된 공명음 문제는 느끼지 못했습니다. 여름에 열린 시승행사인데다 신나게 밟는 데 주력해서가 아닐까 싶네요.

 

소음은 전반적으로 조용한 편인데 1열보단 2열 이후부터 소리가 커진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앞좌석에서 들어보면 앞이나 옆보다 뒤에서 소리가 넘어오는 걸 느낄 수 있지요. 풍절음은 의외로 잘 억제됐습니다.

 

 

이상 Justin 입니다.

 

 

사진제공/ 기아자동차

 

 

 

 

 

 

 

 

 

9인승 시트배열

 

11인승 시트배열

 

 

 

 

 

 

 

 

 

 

 

Posted by Justin Park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