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porterpark.com :: 미국 고객만족도 1위 선정된 '현대자동차'




[Seoul, Korea -- reporterpark.com] 박찬규, 2010.05.21.Fri.

미국 자동차 전문컨설팅 회사인 오토퍼시픽(AutoPacific)社의 2010년 고객 만족도 조사(VSA, AutoPacific’2010 Vehicle Satisfaction Award)에서 현대차의 제네시스가 2년 연속 준고급차(Aspirational Luxury Car) 부문 1위에 선정된 데 이어 작년 말 미국시장에 데뷔한 신형 투싼(한국명 ‘투싼ix’)도 부문 1위에 등극하는 기염을 토했다.

오토퍼시픽社의 고객 만족도 조사는 성능, 상품성, 안전성, 편의성 등 48개 항목에 걸쳐 고객의 실제 경험에 의한 종합품질 만족도를 1000점 만점으로 나타내며, 이번 조사 결과는 미국에서 2009년 9월부터 12월까지 2010년형 신차를 구입한 고객 4만 2천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작년 준고급차 부문 1위로 화려하게 차트에 등장한 제네시스는 이번 조사에서 717점을 기록, 벤츠 C클래스(702점), 아큐라 TL(693점) 등 동급 경쟁차들을 멀찌감치 따돌리며 2년 연속 수위에 오르며 고급차 시장에서도 상품성과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작년 연말 출시돼 이번에 처음 조사 대상이 된 신형 투싼은 735점을 기록, 같은 소형 크로스오버 SUV 부문의 2위에 오른 지프 패트리어트의 643점에 비해 무려 92점의 점수차를 벌리며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소형 크로스오버 SUV 부문의 7개 대상 차종 중 2위와 7위의 점수차가 26점밖에 나지 않는다는 점을 감안하면, 신형 투싼의 점수는 다른 차들과 격을 달리하고 있으며, SUV 전체에서도 프리미엄 럭셔리 크로스오버 SUV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한 링컨 MKT(747점)에 이어 2위에 해당하는 점수다.

오토퍼시픽(AutoPacific)社는 1986년에 설립된 자동차 마케팅 전문 컨설팅 회사로서 디트로이트와 L.A에 각각 본부를 두고 있으며, 매년 자동차 고객 만족도 조사(VSA) 등을 발표하여 북미지역 자동차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이번 조사는 승용차 12개 부문 및 픽업/SUV 15개 부문 등 총 27개 부문의 208개 차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중형차 부문의 스즈키 키자시가 765점으로 가장 높은 점수를 얻었다.

http://reporterpark.com
박찬규 기자 (star@reporterpark.com)

Posted by Justin Park

댓글을 달아 주세요